상단여백
HOME 제약·바이오 음식료/화장품
리더스코스메틱, ' 카밍 바이오틱스 선 에센스’, ‘퀵 수딩 패드' 글로우픽 설문단 만족도 최대 100% 달성
박은옥 기자 | 승인 2022.06.20 08:37
<사진출처=리더스코스메틱>

글로벌 더마코스메틱 브랜드 리더스코스메틱(016100)의 ‘카밍 바이오틱스 선 에센스’와 ‘퀵 수딩 패드’가 글로우픽 설문단에서 만족도 최대 100%라는 높은 평가를 받았다.  

글로우픽(Glowpick)은 소비자의 리뷰와 평가로 카테고리별 순위를 제공하는 온라인 리뷰 플랫폼이다. 이번 설문단은 각 100인의 글로우픽 설문단이 두 제품을 2주간 실제 사용해 보고 설문에 응답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설문 결과에 따르면 ‘카밍 바이오틱스 선 에센스’는 △’클렌징이 쉬워요’ 100%, △’자극없이 편안해요’ 98.1%, △’수분감 만족도’ 95.9%, △’제품 만족도’ 97% 등 총 12개 항목에서 90%가 넘는 높은 만족도를 기록했다. 

‘카밍 바이오틱스 퀵 수딩 패드’는 △’수분감 만족도’ 98%, △’열감해소 만족도’ 99%, △’빠른진정 만족도’ 96%, △’제품 만족도’ 97% 등 15개 모든 설문 항목에서 90% 넘는 만족도를 기록, 11개 항목에서 95%이상이라는 높은 만족도를 달성했다.  

‘카밍 바이오틱스 선 에센스’는 24시간 수분 지속력의 가볍고 촉촉한 저자극 선 에센스로 스킨케어와 선케어의 효과를 동시에 느낄 수 있는 선케어 제품이다. 

백탁 현상 없이 에센스처럼 가볍고 촉촉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임상으로 검증된 SPF 50+ PA++++의 강력한 자외선 차단지수가 산뜻하지만 완벽하게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 준다. 

모공을 막지 않는 제형으로 여드름성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논코메도제닉 테스트를 완료하였고, 이지 워시 포뮬러 (EASY-WASH FORMULA)로 1차 세안만으로도 잔여물 없이 깔끔하게 클렌징이 가능하다.

‘카밍 바이오틱스 퀵 수딩 패드’는 민감한 피부에 수분감을 가득 채워주는 급속 진정 바이옴 패드다. 

기존 카밍 바이오틱스 라인 대비 더욱 업그레이드된 ’시카 6종 리포좀 콤플렉스’, 식물성 뮤신이 함유되어 피부 장벽 강화에 도움을 주고 민감하고 건조한 피부에 빠른 진정∙보습 효과를 선사한다. 부드러운 고밀착 3중 레이어 원단을 사용하여 피부 자극 없이 부드럽게 밀착되며 원단 중간층 펄프가 진정 에센스를 가득 머금고 있어 오래 촉촉함과 쿨링감을 전달하여 민감해진 피부의 붉은 기와 열감을 해소해 준다.  

두 제품 모두 ‘카밍 바이오틱스’ 라인의 포스트바이오틱스 핵심성분이 함유되어 진정, 강화, 보습 3단계 맞춤 케어로 민감성 피부를 진정시키고 피부 컨디션을 강화시키는데 도움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리더스코스메틱 관계자는 “글로우픽 설문단을 통해 ‘카밍 바이오틱스 선 에센스’와 ‘카밍 바이오틱스 퀵 수딩 패드’의 효능∙효과에 대한 높은 만족도를 확인 할 수 있어 뿌듯하다”며 “여름철은 강한 햇빛과 자외선으로 피부가 쉽게 자극 받고 손상될 수 있는 시기인 만큼 가볍고 촉촉하면서도 강력한 자외선 차단지수의 ‘카밍 바이오틱스 선 에센스’와 급속 진정 바이옴 패드 ‘카밍 바이오틱스 퀵 수딩 패드’가 민감한 여름 피부관리에 많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고 밝혔다.

박은옥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옥 기자 bodo@emoneynews.co.kr
제약-바이오를 담당하는 박은옥 기자입니다.

박은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엔케이디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6-88-00193  |  대표전화 : (02)543-2949  |  팩스 : (02)6455-2078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8길 24 서초 카라얀타워빌딩 6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2  |  창간일 : 2009. 7.24   |  기사 발행일 : 2009.7.24  |  등록일 : 2015.10.5
발행인 : 심지현  |  편집인 : 권병우  |  청소년 보호책임자 : 권병우(제호 : 이머니뉴스)
보도자료 : bodo@emoneynews.co.kr  |  제휴·업무관련 : nkdmedia@daum.net
Copyright © 2009 이머니뉴스 | (주)엔케이디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이머니뉴스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