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부동산 보험
동양생명, 업계 최초 100세 보장 어린이보험
김정운 기자 | 승인 2011.04.06 12:53
어린이보험의 명가 동양생명(대표이사 부회장 박중진)이 생명보험업계 최초로 100세 보장 어린이 보험을 출시하는 한편, 태아와 산모에 대한 다양한 보장을 새롭게 추가하여 어린이보험 상품경쟁력을 대폭 강화하였다.

동양생명은 기대수명의 증가에 따라 그 동안 보장기간이 80세였던 ‘수호천사 꿈나무 자녀사랑보험’을 업계 최초로 100세까지 대폭 확대했다. 태아 때 가입하면 사실상 평생동안 갱신없이 암이나,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과 같은 주요 질환과 수술·입원비 등을 보장받을 수 있다. 특히 기존의 암보험은 최대 80세까지만 보장되는 갱신형이 대부분이었으나 이 상품은 0세부터 25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므로 청소년이나 사회초년생들도 갱신없이 평생 보장받을 수 있는 암보험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신규 개발한 추가보장특약에 가입하면 80세까지 어린이· 성인질환 수술·입원비 보장 등의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고연령 출산이 늘어남에 따라 산모와 태아의 높아진 위험에 대한 보장도 강화하였다. 산모보장특약에 가입하면 임신 및 출산관련 질환으로 산모가 사망할 경우 5,000만원을 보장해주며, 임신·출산 및 유산관련 수술비는 횟수에 상관없이 수술할 때마다 10~30만원이 지급된다. 기존의 태아보험에서 선천이상입원보장특약은 출산 후 1년 동안만 보장받을 수 있었지만 3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도록 보장 기간을 대폭 확대했으며, 저체중아 보육비 역시 기존보장금액을 2배로 확대하여 최저 100만원에서 최고 200만원까지 보장해 준다.

뿐만 아니라 동양생명은 4월부터 판매하는 모든 어린이보험 상품에 신규 보장내용을 추가했다. 이번에 추가되는 보장들은 소아당뇨(인슐린의존 당뇨병) 치료비, 디스크 질환 수술/입원비, 특정 법정감염병 치료비 등 총 9종이다. 특히 최신 이슈를 반영한 신규 특약을 개발하여 어린이 보험의 실용성을 높였다. 대표적으로 특정정신장애보장특약은 최근 어린이들에게 많이 발생하는 주의력결핍장애(ADHD)등의 진단시 50만원의 진단비와 입원·통원비를 추가로 보장 받을 수 있다.

이 밖에도 ‘수호천사 꿈나무 재테크보험’은 학자금종합보장형을 신설하여 교육비 보장뿐만 아니라 수술, 입원, 통원비를 보장하여 활용성을 높였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어린이 보험은 타 보험에 비해 계약유지율이 높고 미래고객 확보의 효과를 동시에 갖고 있는 등 다양한 장점이 있다”며 “동양생명은 상품경쟁력을 획기적으로 강화하여 어린이보험시장의 전통적 강자로서 확고히 자리매김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김정운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운 기자 bodo@emoneynews.co.kr

김정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엔케이디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6-88-00193  |  대표전화 : (02)543-2949  |  팩스 : (02)6455-2078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8길 24 서초 카라얀타워빌딩 6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2  |  창간일 : 2009. 7.24   |  기사 발행일 : 2009.7.24  |  등록일 : 2015.10.5
발행인 : 심지현  |  편집인 : 권병우  |  청소년 보호책임자 : 권병우(제호 : 이머니뉴스)
보도자료 : bodo@emoneynews.co.kr  |  제휴·업무관련 : nkdmedia@daum.net
Copyright © 2009 이머니뉴스 | (주)엔케이디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이머니뉴스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