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논설/논평/협회
국민이 가장 믿는 기관은?1위 대통령 21.3%..최하위 국회 1.8%자료제공: 리얼미터
신승우 기자 | 승인 2018.11.01 13:18
ⓒ이머니뉴스

2018 국가사회기관 신뢰도, 1위 대통령 21.3%, 2위 시민단체 10.9%..국회 1.8%, 검찰 2.0%, 경찰 2.7%

모든 연령, 서울경인·충청·PK, 민주당·정의당 지지층, 진보층·중도층 등 대부분의 지역·계층에서 대통령이 가장 신뢰하는 기관 1위로 꼽혀

2위는 대통령의 절반 수준인 시민단체

국회, 호남TK·30대에서 1명도 신뢰 응답자 없는 등 50명 중 1명꼴의 신뢰도 최하위 기관으로 나타나

한국사회 신뢰성 위기? 대통령시민단체 外 대기업·언론·법원·노조·종교단체·경찰·검찰·국회 등 대부분의 기관 한 자릿수 기록

2018년 10월 현재 국민들이 가장 믿는 기관 1위는 5명 중 1명이 꼽은 대통령으로 조사됐다. 2위는 시민단체로 대통령의 절반 수준이었고, 최하위는 50명 중 1명이 꼽은 국회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tbs 의뢰로 2018 국가사회기관 신뢰도를 조사한 결과, 대통령이 21.3%로 가장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2위는 대통령의 절반 수준인 시민단체(10.9%)로 조사됐다.

최하위는 1.8%에 불과한 국회로 나타났고, 대기업(6.9%), 언론(6.8%), 법원(5.9%), 중앙정부 부처(4.4%), 노동조합(4.0%), 종교단체(3.3%), 군대(3.2%), 경찰(2.7%), 검찰(2.0%) 등 대부분의 기관이 한 자릿수에 그쳤다. ‘기타’는 6.7%, ‘모름/무응답’은 20.1%.

세부적으로는 모든 연령층, 서울과 경기·인천, 대전·세종·충청, 부산·울산·경남(PK),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 지지층, 진보층과 중도층 등 대부분의 지역과 계층에서 대통령이 가장 신뢰하는 기관 1위로 꼽혔다. 대구·경북(TK)과 호남은 시민단체, 자유한국당 지지층과 무당층, 보수층은 대기업의 신뢰도가 가장 높았다.

국회는 호남(0.0%)과 TK(0.0%), 30대(0.0%)와 50대(1.6%), 자유한국당 지지층(0.5%)과 무당층(0.5%), 보수층(1.0%) 등 가장 많은 지역과 계층에서 최하위를 기록했다.

검찰 역시 대전·세종·충청과 PK, 서울, 20대, 정의당 지지층, 중도층에서 가장 낮은 신뢰도를 보였고, 경기·인천과 40대에서는 종교단체가 최하위로 조사됐다.

지역별로는 경기·인천(1위 대통령 28.6%, 최하위 종교단체 1.6%)과 서울(1위 대통령 21.0%, 최하위 검찰 0.8%), 대전·세종·충청(1위 대통령 13.5%, 최하위 검찰 0.0%), 부산·울산·경남(1위 대통령 17.2%, 최하위 검찰 1.5%)에서 대통령이 1위로 나타났다. 광주·전라(1위 시민단체 32.5%, 최하위 국회 0.0%)와 대구·경북(1위 시민단체 16.4%, 최하위 국회 0.0%)에서는 시민단체가 1위였다.

최하위는 광주·전라와 대구·경북에서 각각 한 명도 신뢰한다고 응답하지 않은 국회로 조사됐고, 대전·세종·충청, 부산·울산·경남, 서울에서는 검찰이 최하위를 기록했다. 경기·인천에서는 종교단체가 최하위였다.

연령별로는 30대(1위 대통령 29.9%, 최하위 국회 0.0%)와 20대(1위 대통령 24.6%, 최하위 검찰 0.0%), 50대(1위 대통령 22.5%, 최하위 국회 1.6%), 40대(1위 대통령 21.8%, 최하위 종교단체 0.7%), 60대 이상(1위 대통령 12.1%, 최하위 경찰 2.1%) 순으로 모두 대통령을 가장 신뢰한다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하위는 30대와 50대에서 가장 낮은 신뢰도를 기록한 국회로 조사됐고, 20대는 검찰, 40대는 종교단체, 60대 이상에서는 경찰이 최하위였다.

지지정당별로는 더불어민주당(1위 대통령 41.6%, 최하위 군대 0.0%)과 정의당(1위 대통령 25.0%, 최하위 검찰·종교단체·검찰·군대 각각 0.0%) 지지층에서는 대통령을 가장 신뢰했고, 자유한국당 지지층(1위 대기업 19.1%, 최하위 국회 0.5%)과 무당층(1위 대기업 9.0%, 최하위 국회 0.5%)에서는 대기업을 가장 신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1위 대통령 40.9%, 최하위 군대 0.6%)에서는 대통령의 신뢰도가 가장 높았고, 중도층(1위 대통령 18.2%, 최하위 검찰 1.4%)에서도 대통령이 가장 높은 신뢰도를 보였다. 보수층(1위 대기업 16.7%, 최하위 국회 1.0%)에서는 대기업을 가장 신뢰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2018년 10월 31일(수)에 전국 19세 이상 성인 7,051명에게 접촉해 최종 504명이 응답을 완료, 7.1%의 응답률(응답률 제고 목적 표집틀 확정 후 미수신 조사대상 3회 콜백)을 나타냈고, 무선(10%) 전화면접 및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통계보정은 2018년 7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 권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이다.

신승우 기자  mount7077@naver.com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승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엔케이디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6-88-00193  |  대표전화 : (02)2281-2077  |  팩스 : (02)6455-2078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8길 24 서초 카라얀타워빌딩 6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2  |  창간일 : 2009. 7.24   |  기사 발행일 : 2009.7.24  |  등록일 : 2015.10.5
발행인 : 심지현  |  편집인 : 심지현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윤성만 (제호 : 이머니뉴스)
보도자료 : bodo@emoneynews.co.kr  |  제휴·업무관련 : nkdmedia@daum.net
Copyright © 2009 이머니뉴스 | (주)엔케이디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이머니뉴스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