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스타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유진 “90년대 센터 중 성유리가 제일 신경 쓰여”
박현식 기자 | 승인 2019.10.21 09:43

유진이 ‘역대 걸그룹 비주얼 TOP5’ 설문조사에서 1위를 차지했다.

21일(월)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원조 걸그룹 센터'로 활약했던 유진과 간미연이 출연해 S.E.S와 베이비복스 시절의 추억을 소화한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 MC들은 90년대 걸 그룹 대표 센터로 유진-간미연-성유리를 소개했다. 이어 유진이 사전 인터뷰에서 “걸 그룹 센터 중 핑클의 성유리가 제일 신경 쓰였다”라고 말한 사실을 기습 폭로했다. 이에 간미연은 곧바로 수긍하는 듯 했지만, 묵직한 반전의 한마디를 전했다.

이에 유진은 “미연이가 농담도 할 줄 아네요”라며 응수해 웃음을 안겼다는 후문.
또한 MC들은 “14만 명이 참여한 ‘역대 걸 그룹 비주얼 TOP5’ 설문조사에서 설현, 성유리, 수지, 윤아를 꺾고 유진이 1위를 차지했다”라고 밝혔다.

유진은 “나이가 들면서 서글펐는데 자신감을 회복했다”라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원조 요정’ 유진의 뒤를 이을 후배 요정으로 소녀시대 윤아를 꼽고 이유를 밝혔다.

또한 이날 녹화에서는 90년대, 2000년대 가요 다시 보기 열풍이 불면서 유행하고 있는 '온라인 탑골 공원'이 화두에 올랐다. 간미연은 “요즘 저희에게 빠진 20대는 물론 예전 안티 팬이 사과의 댓글을 단다”라고 전했다.

뒤이어 S.E.S.와 베이비복스의 뮤직비디오가 나오자 MC들과 셰프들은 마치 90년대로 돌아간 듯한 추억에 잠겼다. 또한 간미연은 당시 화제가 됐던 더듬이 머리의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역대 걸 그룹 비주얼 1위를 차지한 ‘원조 요정’ 유진의 이야기는 10월 21일(금)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를 통해 공개된다.

박현식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현식 기자 bodo@emoneynews.co.kr
연예-스포츠부를 담당하는 포토그래프 박현식 기자입니다.

박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엔케이디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6-88-00193  |  대표전화 : (02)2281-2077  |  팩스 : (02)6455-2078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8길 24 서초 카라얀타워빌딩 6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2  |  창간일 : 2009. 7.24   |  기사 발행일 : 2009.7.24  |  등록일 : 2015.10.5
발행인 : 심지현  |  편집인 : 권병우  |  청소년 보호책임자 : 권병우(제호 : 이머니뉴스)
보도자료 : bodo@emoneynews.co.kr  |  제휴·업무관련 : nkdmedia@daum.net
Copyright © 2009 이머니뉴스 | (주)엔케이디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이머니뉴스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