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바이오 음식료/화장품
동원산업, 우리나라 최초 ‘MSC 어업인증’ 획득 쾌거MSC, 지속가능수산물 부문에서 전세계 가장 권위 있는 비영리기구
박은옥 기자 | 승인 2019.11.06 10:04

동원산업(대표이사 이명우)이 지속가능수산물 분야에서 가장 권위 있는 글로벌 비영리기구인 MSC(Marine Stewardship Council : 해양관리협의회) 로부터 지속가능한 어업에 대한 인증을 국내 최초로 받았다.

동원산업과 MSC는 6일 부산 벡스코(BEXCO)에서 개최된 ‘부산국제수산엑스포(이하 BISFE)’의 MSC 부스에서 인증식을 진행했다.

이날 인증식에는 패트릭 칼레오(Patrick Caleo) MSC 아태지역 대표와 서종석 MSC코리아 대표, 동원산업 이명우 사장 등이 참석했다.

MSC는 지속가능한 수산업을 통해 우리 자녀세대에게 풍부한 바다 식량자원을 만들기 위한 목적으로 설립된 글로벌 비영리기구로, 현재 세계 어획량 중 약 15%가 MSC 인증을 받은 수산물이다.

또한 월마트, 코스트코, 이케아, 맥도날드 등 글로벌 기업들이 앞장서서 MSC 인증 제품 판매를 정책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

MSC 인증은 ‘어업인증’과 ‘유통인증’으로 구분된다. 비교적 인증절차가 간단한 ‘유통인증’에 비해, ‘어업인증’의 경우 MSC가 설정한 약 30개에 달하는 까다로운 기준을 하나도 빠짐없이 모두 충족해야 인증을 받을 수 있다.

어업인증 관련 MSC 평가기준은 해양생태계 및 어종의 보호, 국제규정 준수여부 등 조업과 관련한 총체적인 부분들이다.

예를 들어 ‘조업행위가 해양생태계에 어떠한 영향을 끼치는지’, ‘보호어종에 대한 관리는 이루어지는지’, ‘조업한 수산물이 추적가능한지’ 등이다.(하단 MSC 어업인증 기준 참조)

동원산업은 그간 지속가능 어업을 위한 대내외 활동을 지속 강화해 왔다. 해양환경 보호와 수산자원 관리를 위해 ‘해양환경 보호지침’, ‘선단운영 관리지침’ 등을 만들어 이행해오고 있다.

또한 이사회 산하에 ‘글로벌 컴플라이언스 위원회’를 신설하고 외국인 변호사를 사외이사로 선임하는 등 관리시스템을 강화하고 있다.

나아가 지속가능한 수산업을 위한 글로벌 기업들의 회의체인 SeaBOS(Seafood Business for Ocean Stewardship)의 유일한 한국 회원사로 활동하고 있다.

동원산업은 이러한 지속가능경영 활동과 함께 지난 2016년부터 MSC 어업인증을 준비해 왔으며, 3년 여 간의 평가절차 끝에 인증을 획득하게 됐다.

동원산업 이명우 사장은 “MSC 인증 획득을 통해 우리의 조업이 지속가능한 바다를 만들기 위한 활동임을 대외적으로 인정받게 됐다.

국내 최초이자 유일한 MSC 어업 인증 기업으로서, 국내 수산업계에도 지속가능한 어업이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동원산업은 국내 최대이자, 아시아 3대 수산 종합 무역박람회인 ‘2019 BISFE’에 참가했다. 올해로 17회를 맞는 이번 행사는 이달 6일(수)부터 8일(금)까지 3일 동안 부산 벡스코에서 진행되며, 27개 국의 420여 개 수산 관련 기업이 참가한다.

올해로 14회 째 참가하는 동원산업은 지속가능경영 활동과 참치∙연어 등의 제품 홍보를 비롯해 참가한 해외업체들과의 네트워크를 강화하는 기회로 삼을 계획이다.

박은옥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옥 기자 bodo@emoneynews.co.kr
제약-바이오를 담당하는 박은옥 기자입니다.

박은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엔케이디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6-88-00193  |  대표전화 : (02)2281-2077  |  팩스 : (02)6455-2078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8길 24 서초 카라얀타워빌딩 6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2  |  창간일 : 2009. 7.24   |  기사 발행일 : 2009.7.24  |  등록일 : 2015.10.5
발행인 : 심지현  |  편집인 : 권병우  |  청소년 보호책임자 : 권병우(제호 : 이머니뉴스)
보도자료 : bodo@emoneynews.co.kr  |  제휴·업무관련 : nkdmedia@daum.net
Copyright © 2009 이머니뉴스 | (주)엔케이디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이머니뉴스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