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바이오 제약/바이오
하나제약, “19년 매출액 1,663억원, 영업이익 336억원 달성”19년 매출액 약 9% 성장한 1,663억 원 기록, 업계 최고 수준의 영업이익률 20% 달성
박영재 기자 | 승인 2020.03.30 12:49

하나제약(대표 이윤하)은 금일 2019년 회계연도 사업보고서를 공시했다.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하나제약의 자산총계는 전년 대비 8.5% 증가한 2,630억원이고, 부채비율은 19.4%로 안정적인 재무구조를 이어갔다. 2019년 총 매출액은 18년 대비 약 9% 성장한 1,663억을 달성하여 역대 사업연도 중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특히, 하나제약의 특화 품목인 마취·마약류 제품군 매출은 전년 대비 10% 이상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336억으로 업계 최고 수준의 영업이익률 20% 대를 달성했고, 순이익은 전년대비 8% 성장한 283억을 기록했다.

하나제약의 연구개발활동 공시 내용에 따르면 하나제약은 작년 말 마취제 신약 레미마졸람의 국내 신약허가 신청을 완료했고, 추가적으로 올해 1월 레미마졸람의 원개발사로부터 동남아시아 주요 6개국을 대상으로 한 레미마졸람 판매 독점계약 체결권을 획득하였다. MRI 조영제 신약(HNP-2006)은 작년 2월에 식약처로부터 임상 시험 계획을 승인받아 지난 12월 임상 1상에 돌입했다. 연구개발비는 점진적으로 증가하여 지난해 매출액 대비 4.4%를 기록했다.

하나제약은 지난 해 총 20개의 신제품을 발매 완료하였으며, 올해에는 순환기계 개량신약 3품목을 포함해 19개의 신제품 출시가 예정되어 있다. 올해 2월에는 독일 글로벌 제약사인 AET사와 통증 완화 패취제에 대한 국내 독점판매 계약을 체결하여 특화 품목군의 제품 라인업이 확장될 예정이다.

하나제약은 지난 27일 화성시 푸르미르호텔에서 제42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했다. 하나제약은 총회에서 2019 회계연도 재무제표를 승인받으며 전년 주당 280원 대비 큰 폭으로 증가한 주당 460원의 현금배당을 결정했다. 배당금은 4월 중 지급될 예정이다. 이윤하 대표이사는 “향후에도 주주분들의 가치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연구개발파이프라인 확대 및 신공장 건설, 수출 증대를 통한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박영재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재 기자 bodo@emoneynews.co.kr
제약-바이오 섹션을 담당하는 박영재 기자입니다.

박영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엔케이디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6-88-00193  |  대표전화 : (02)2281-2077  |  팩스 : (02)6455-2078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8길 24 서초 카라얀타워빌딩 6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2  |  창간일 : 2009. 7.24   |  기사 발행일 : 2009.7.24  |  등록일 : 2015.10.5
발행인 : 심지현  |  편집인 : 권병우  |  청소년 보호책임자 : 권병우(제호 : 이머니뉴스)
보도자료 : bodo@emoneynews.co.kr  |  제휴·업무관련 : nkdmedia@daum.net
Copyright © 2009 이머니뉴스 | (주)엔케이디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이머니뉴스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