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방송/공연/전시
‘다수의 수다’ 다둥이 아빠 차태현 완벽 공감! 사육사들의 육아 스토리방송: 1월 21일(금) 밤 9시
이수연 기자 | 승인 2022.01.21 10:08
<다수의 수다>

‘덕업일치’를 이룬 베테랑 사육사들이 전하는 동물들의 세계가 공개된다.
 
21일(금) 방송되는 JTBC ‘다수의 수다’에서 MC 유희열, 차태현과 함께할 열 번째 ‘다수’는 바로 동물을 향한 무한 애정과 사명감 아래 덕업일치를 이룬 동물원 사육사들이다. 35년간 사육사 생활을 이어온 판다 할아버지부터, 16년 차 호랑이들의 엄마, 그리고 13년 차 해양 동물들의 아빠와 10년 차 맹수들의 아빠까지. 출근할 때가 가장 행복하다는 4명의 베테랑 사육사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판다 할아버지’로 불리는 강철원 사육사는 판다 부부의 식성이 달라서 특별 식단 관리가 필요하다고 토로했는데, “아빠 판다는 편식이 심하다. 마음에 안 든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다둥이 부모인 MC 차태현은 “나도 입맛이 다른 세 남매의 밥상을 각각 따로 차려준다. 너무 힘들다”라며 사육사들의 고충에 격한 공감을 표했다. 
 
또한 사육사들은 동물들이 야생성을 잃지 않도록 특별 식단을 연구하거나 조경까지 신경 쓴다며 다양한 사육사 업무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도 가졌다. 특히 직접 곱창을 만들어 주기도 하고, 봄엔 꽃을 심고 여름에는 풀을 심고 추운 겨울엔 낙엽 이불까지 만들어 준다는 말에 두 MC는 “진정한 동물들의 부모”라며 연신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수다에서는 최상의 직업 만족도를 자랑하는 사육사들이지만 남모를 고충이 있다고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특히 사육사들은 동고동락하던 동물들을 먼저 떠나보낼 때마다 큰 슬픔에 잠긴다고 고백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뿐만 아니라, 사육사들은 동물들에게 위협을 가하는 비매너 관람객 때문에 힘들었던 에피소드와 동물원을 향한 편견 등 씁쓸한 현실에 대해서 솔직한 생각을 털어놓으며 뜻깊은 수다를 이어나갔다.
 
수다라면 빠질 수 없는 두 남자 유희열, 차태현과 베테랑 사육사 4인이 함께 전하는 생생한 수다 현장은 오늘(21일)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다수의 수다’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이수연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연 기자 bodo@emoneynews.co.kr
연예부를 담당하는 이수연 기자입니다.

이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엔케이디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6-88-00193  |  대표전화 : (02)543-2949  |  팩스 : (02)6455-2078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8길 24 서초 카라얀타워빌딩 6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2  |  창간일 : 2009. 7.24   |  기사 발행일 : 2009.7.24  |  등록일 : 2015.10.5
발행인 : 심지현  |  편집인 : 권병우  |  청소년 보호책임자 : 권병우(제호 : 이머니뉴스)
보도자료 : bodo@emoneynews.co.kr  |  제휴·업무관련 : nkdmedia@daum.net
Copyright © 2009 이머니뉴스 | (주)엔케이디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이머니뉴스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