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산업 IT
라온시큐어-크립토랩, 양자내성암호 보안 솔루션 상용화 맞손정보보안 분야 내 양자내성암호(PQC)와 동형암호(HE) 기술 상용화 업무 협약식 진행
임수민 기자 | 승인 2023.12.07 09:25

라온시큐어가 크립토랩과 손잡고 양자 보안 사업을 위한 제품과 서비스 개발을 추진한다. 

IT 보안·인증 선도기업 라온시큐어(대표 이순형, 042510)는 암호 기술 전문 기업 크립토랩과 양자내성암호(Post-Quantum Cryptography, PQC) 및 동형암호(Homomorphic Encryption, HE) 기반 신제품 및 서비스 상용화를 추진하기 위한 업무 협약(MOU)를 체결했다고 7일 발표했다. 

크립토랩은 데이터를 암호화한 상태로 연산할 수 있는 동형암호 원천기술을 보유하고 암호 분야 100여 개의 특허를 등록한 기업이다. 서울대 수리과학부 교수인 크립토랩 천정희 대표는 암호 학계 발전에 기여한 점을 인정 받아 2023년 세계암호학회(IACR) 석학 회원에 선정된 바 있다. 이와 함께 미국 국가기술표준원(NIST)이 표준으로 채택한 양자내성 관련 암호체계인 ‘크리스탈-카이버(CRYSTALS-Kyber)’와 ‘크리스탈-딜리시움(CRYSTALS-Dilithium)'을 개발한 세계적인 양자내성암호 석학인 데미안 스텔레 프랑스 리옹 고등사범학교 교수가 지난 4월 연구 리더로 크립토랩에 합류했다.

라온시큐어는 양자내성암호 비즈니스를 위해 적극적인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으며, 크립토랩과의 업무 협약도 그 일환이다. 양자내성암호란 암호화된 데이터도 해독하는 양자컴퓨터의 공격에도 내성을 갖는 더욱 안전한 암호체계를 뜻하며, 이 기술은 차세대 보안 패러다임을 선도할 기술로 각광받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양자내성암호와 동형암호 기술을 보유한 크립토랩은 전산업에 걸쳐 탄탄한 시장 입지와 기술력이 입증된 보안 솔루션들을 보유한 라온시큐어와 함께 양자내성암호 및 동형암호 기반 신제품 및 서비스 개발에 상호협력하게 된다.

앞서 라온시큐어는 지난 10월 COEX에서 개최한 ‘2023 시큐업 세미나’에서 자사 보안 솔루션의 양자내성암호 적용 로드맵을 발표한 바 있다. IT 보안 분야에서의 리더십을 양자내성암호 분야에서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라온시큐어 이정아 사장은 “보안 솔루션 리더의 입지를 미래에도 탄탄히 하기 위해 연구개발에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으며, 크립토랩과의 양자내성암호 상용화 협력을 통해 상호 역량을 교류하며 기술 교류 및 협업 시너지를 기대한다”며 “차세대 패러다임을 발빠르게 수용하고 앞서서 이끌며 국내는 물론 글로벌 시장에 ‘K-시큐리티’의 저력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크립토랩 천정희 대표는 “글로벌 학계에서 인정한 크립토랩의 원천 기술을 활용해 오랜 시간 시장에서 신뢰 받는 라온시큐어와 함께 훨씬 더 강력해진 양자내성암호 및 동형암호 기반 보안 솔루션과 서비스들을 개발할 것”이라며 “이 제품들은 더 정교하고 고도화된 공격 기술들이 등장할 미래의 보안을 이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수민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수민 기자 bodo@emoneynews.co.kr
산업부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임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엔케이디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6-88-00193  |  대표전화 : (02)543-2949  |  팩스 : (02)6455-2078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8길 24 서초 카라얀타워빌딩 6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2  |  창간일 : 2009. 7.24   |  기사 발행일 : 2009.7.24  |  등록일 : 2015.10.5
발행인 : 심지현  |  편집인 : 권병우  |  청소년 보호책임자 : 권병우(제호 : 이머니뉴스)
보도자료 : bodo@emoneynews.co.kr  |  제휴·업무관련 : nkdmedia@daum.net
Copyright © 2009 이머니뉴스 | (주)엔케이디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이머니뉴스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