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사회
입사하고 싶은 대기업 1위, 삼성전자
심지현 기자 | 승인 2018.03.13 09:22
   
▲ ⓒ이머니뉴스

2018년 상반기 채용 시즌을 맞아 삼성, SK 그룹, CJ 그룹, LG 등 대기업 공채 소식이 잇따라 들려오고 있다. 이 가운데 입사하고 싶은 기업 1위의 왕좌는 굳건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 해도 ‘구직자들의 입사선호 기업 1위’는 삼성전자였다.

사람인이 구직자 1,092명을 대상으로 ‘입사하고 싶은 대기업’을 조사한 결과, ▲삼성전자가 31.3%(복수응답)로 1위에 올랐다. 삼성전자는 12일부터 2018년 신입사원 상반기 공채를 시작했다.

2위는 ▲한국전력공사(20.4%), ▲현대자동차(19.1%)는 3위로 작년보다 한 계단 내려왔다.

다음으로 ▲ LG전자(14.6%), ▲포스코(13.6%), ▲한국가스공사(11.6%), ▲기아자동차(11.3%), ▲SK 이노베이션(11.1%), ▲SK 하이닉스(10.7%), ▲CJ제일제당(10.3%)가 10위 안에 들었다.

사회적 이슈에 따른 순위 변동도 있었다. ▲SK 하이닉스는 2017년에 사상최대 이익을 경신하면서 10위권으로 진입했다.

이들 기업에 들어가고 싶은 이유로는 ‘사내복지 및 복리후생’(62.4%, 복수응답)을 첫 번째로 꼽았다. 계속해서 ‘높은 연봉’(55.1%), ‘회사비전’(33.3%), ‘자기계발 등 커리어 향상 가능’(31%), ‘대외평판 등 기업 이미지’(23.6%), ‘업계 기술력 및 전문성 보장’(21.1%), ‘정년보장 등 안정성’(20%) 등의 순이었다.

한편, 대기업에 입사하기 위해 가장 필요한 것으로는 ‘학력’(21.2%)이 1위로 조사됐다. 지난해에 이어 동일한 결과였다. 다음으로 ‘인턴 등 실무경험’(20.8%), ‘인재상 부합’(17.6%)이 뒤를 이었으며, 이외에도 ‘출신학교’(9%), ‘인맥’(8.7%), ‘외국어 능력’(7.3%), ‘전공’(6.8%) 등이 있었다.

 

심지현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엔케이디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6-88-00193  |  대표전화 : (02)2281-2077  |  팩스 : (02)6455-2078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8길 24 서초 카라얀타워빌딩 6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2  |  창간일 : 2009. 7.24   |  기사 발행일 : 2009.7.24  |  등록일 : 2015.10.5
발행인 : 심지현  |  편집인 : 심지현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윤성만 (제호 : 이머니뉴스)
보도자료 : bodo@emoneynews.co.kr  |  제휴·업무관련 : nkdmedia@daum.net
Copyright © 2009 이머니뉴스 | (주)엔케이디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이머니뉴스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