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
상단여백
HOME IR·홍보 홍보
방탄소년단 LG G7 ThinQ CF, 1억 5천만 뷰 돌파방탄소년단 출연한 LG G7 ThinQ CF 인기몰이
김희연 기자 | 승인 2018.06.25 20:51
   
▲ 방탄소년단 LG G7 ThinQ TVCF 캡처 ⓒ이머니뉴스

LG전자가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등을 통해 공개한 방탄소년단의 LG G7 ThinQ 동영상 광고들이 50일만에 총 1억 5천만 뷰를 돌파했다. 1초에 약 35명이 방탄소년단이 출연한 LG G7 ThinQ 광고 동영상을 클릭한 셈이다.

특히 30일만에 1억 뷰를 돌파한 이후 다시 20일만에 다시 1억 5천만 뷰를 넘어서며 꾸준한 인기를 증명했다.

전 세계 네티즌들은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해당 광고 영상을 공유하며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LG G7 ThinQ 동영상 광고는 페이스북에서만 ‘좋아요’, ‘Love’, ‘HaHa’등 긍정 반응이 400만 건을 넘을 정도로 호응도 뜨겁다.

LG전자는 지난달 3일 방탄소년단이 LG G7 ThinQ의 핵심 기능을 소개하는 11개 버전의 광고영상을 공개한 바 있다.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각각 ▲외부 음향기기 없이 풍부한 중저음을 즐길 수 있는 ‘붐박스 스피커’ ▲밝은 햇볕 아래서도 가장 밝고 선명하게 즐기는 ‘슈퍼 브라이트 디스플레이’, ▲어두운 곳에서도 밝게 촬영하는 ‘슈퍼 브라이트 카메라’ ▲스스로 물체를 인식해 최적의 화질을 추천하는 ‘AI카메라’ ▲배경화면까지 넓게 촬영해주는 ‘초광각 카메라’ ▲멀리서도 목소리를 알아듣는 ‘원거리 음성인식’ ▲물체를 비추면 관련 정보를 찾아주는 ‘구글 렌즈’ 등 LG G7 ThinQ의 차별화된 기능들을 직관적이고 감각적으로 소개했다.

LG전자는 LG G7 ThinQ 해외 출시에 속도를 높이면서 광고모델인 방탄소년단의 활약이 시너지를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달 18일 발표한 새로운 앨범 <Love yourself 轉 ‘Tear’>이 ‘빌보드 200’에서 1위, 신곡 <FAKE LOVE>는 ‘빌보드 핫 100’에서 10위에 오르며 큰 인기를 끌었다. ‘빌보드 200’ 1위를 차지한 것은 아시아 가수 중 방탄소년단이 처음이다.

이 같은 인기를 바탕으로 LG전자는 15일부터 최신 전략 스마트폰 LG G7 ThinQ 뿐만 아니라 지난해와 올해 LG전자가 출시한 모든 스마트폰 고객들이 방탄소년단의 테마를 내려받아 적용할 수 있게 했다. 국내에서 LG G7 ThinQ를 구매할 때 선택할 수 있는 ‘BTS 패키지’가 인기를 끌면서 전 세계 모든 LG 스마트폰 고객들에게도 혜택을 제공한다는 취지다.

방탄소년단의 활약과 함께 LG G7 ThinQ에 대한 해외 언론의 호평도 이어지며 고객들의 관심을 높이고 있다. 스마트폰 전문 매체인 ‘폰아레나(PhoneArena)’는 LG G7 ThinQ에 대해 “2018년에 나온 플래그십 모델이 갖춰야 할 프리미엄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고 호평했다. IT전문 매체인 ‘디지털트렌드’는 “음악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LG G7 ThinQ의 붐박스 스피커 기능에 매료될 것”이라고 평가한 바 있다.

LG전자 MC마케팅커뮤니케이션담당 김수영 상무는 “세계 최고의 아티스트로 인정받고 있는 방탄소년단과 함께 고객의 목소리를 충실히 반영한 LG G7 ThinQ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려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희연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엔케이디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6-88-00193  |  대표전화 : (02)2281-2077  |  팩스 : (02)6455-2078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8길 24 서초 카라얀타워빌딩 6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2  |  창간일 : 2009. 7.24   |  기사 발행일 : 2009.7.24  |  등록일 : 2015.10.5
발행인 : 심지현  |  편집인 : 심지현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윤성만 (제호 : 이머니뉴스)
보도자료 : bodo@emoneynews.co.kr  |  제휴·업무관련 : nkdmedia@daum.net
Copyright © 2009 이머니뉴스 | (주)엔케이디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이머니뉴스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