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바이오 음식료/화장품
오뚜기, 배우 조인성 내세운 ‘X.O. 만두’ 새 TV 광고 공개“당면 빼고 ‘진짜’로 꽉 채운, 만두다운 만두”
박은옥 기자 | 승인 2021.11.25 09:45

찬 바람 부는 겨울이 되면 어김없이 생각나는 간식이 있다. 한 입 베어 물면 입 안 가득 고소한 육즙이 퍼지는, 모락모락 김이 피어오르는 따끈한 ‘만두’다. 

최근 ㈜오뚜기는 배우 조인성을 ‘X.O. 만두’의 광고 모델로 기용하고, 신규 TV 광고를 공개했다. 이번 광고는 2019년 ‘X.O. 만두’ 브랜드 론칭을 맞아 선보인 광고 캠페인의 2021년 후속편이다. ㈜오뚜기는 전편과의 연계성을 강화하기 위해 과거 ‘X.O. 만두’ 광고 모델로 활약했던 조인성과 2년 만에 재회했다. 

첫 광고에는 ‘역대급 재료로 빚어낸 맛의 앙상블’을 주제로 재료들의 조합미에 대한 메시지를 담아냈다면, 이번에는 ‘당면 없이 꽉 채운 속’을 강조했다.  

해당 영상은 고풍스러운 저택을 배경으로 무게감 있게 등장한 조인성이 특유의 익살스러운 표정과 함께 ‘X.O. 만두’의 특장점을 전달하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보는 이들의 입맛을 자극하기 위해 탱글탱글한 새우와 홍게살을 듬뿍 넣은 ‘X.O. 만두’의 먹음직스러운 비주얼도 담았다. 

또한, 광고 후반에는 ‘뺄 거 다 뺐더니 X.O.만 남았네’라는 멘트를 통해 기존 제품과의 차별성을 강조했으며, ‘X.O. 만두로 조인하시죠’ 등 모델 조인성의 이름을 활용한 언어유희로 재미 요소까지 더했다.  

㈜오뚜기 ‘X.O. 만두’는 엄선된 재료들로 속을 꽉 채워 풍부한 맛과 다채로운 식감이 특징이다. 매콤한 비빔면과 쫄면 등의 토핑으로 잘 어울리며, 고급 중화요리의 풍미를 더해주는 ‘오뚜기 라조장’에 찍어 먹어도 좋다. 

새 광고에 등장하는 ‘X.O. 교자 고기’는 부드러운 만두피에 국내산 돼지고기, 쇠고기, 국내산 송화버섯, 새송이버섯 등을 큼직하게 썰어 넣은 만두소를 채우고, XO 소스로 감칠맛을 더했다. 함께 소개된 ‘X.O. 교자 새우&홍게살’은 통새우와 홍게살, 연육 등을 최적의 비율로 조합한 만두소와 쫄깃한 만두피, XO 소스의 조화가 일품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묵직한 존재감과 카리스마를 지닌 배우 조인성의 이미지가 알찬 재료로 속을 꽉 채운 ‘X.O. 만두’의 매력을 알리기에 적합하다고 판단해 다시 한 번 모델로 발탁하게 됐다”며, “향후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브랜드와 모델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X.O. 만두’는 ‘eXtra Ordinary(비범한, 놀라운)’라는 의미를 담은 ㈜오뚜기의 만두 브랜드로, 교자, 군만두, 굴림만두, 슈마이, 물만두 등 다양한 라인업으로 소비자들의 미각을 사로잡고 있다.

박은옥 기자  bodo@emoneynews.co.kr

<저작권자 © 이머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옥 기자 bodo@emoneynews.co.kr
제약-바이오를 담당하는 박은옥 기자입니다.

박은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엔케이디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6-88-00193  |  대표전화 : (02)543-2949  |  팩스 : (02)6455-2078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8길 24 서초 카라얀타워빌딩 6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2  |  창간일 : 2009. 7.24   |  기사 발행일 : 2009.7.24  |  등록일 : 2015.10.5
발행인 : 심지현  |  편집인 : 권병우  |  청소년 보호책임자 : 권병우(제호 : 이머니뉴스)
보도자료 : bodo@emoneynews.co.kr  |  제휴·업무관련 : nkdmedia@daum.net
Copyright © 2009 이머니뉴스 | (주)엔케이디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이머니뉴스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